직물의 조직분해 (기초)

 

안녕하세요 아침 저녁으로 쌀쌀한 날씨로 인해 감기걸리신분들 많으실걸로 압니다.

건강 하세요^^

 

오늘은 직물의 조직분해 에 대해 알려드리고자 합니다.

직물의 조직분해 를 단 한번의 글로 다 알려드리기엔 알려드릴게 너무 많아

이 글에서는  직물 조직분해의 가장 기초적인 부분을 보여드리고자 합니다.

각종 인터넷 관련정보 와 서적을 아무리 봐도  실제로 직물 조직 분해를 하는 모습을 담은 교육 자료는 없더라구요. 그래서 제가   한번 만들어 보고자 합니다….

글을 쓰면서 실수도 많이 합니다 ^^  정말 이건 고쳐야 겠다 싶으신 것들이 있으신 분들은 꼭 이메일로 보내주시면 반영하도록 하겠습니다.  그리고 저 역시 ! 아직 많이 배우고 싶습니다. ^^

 

일단  직물 조직 분해 를 시작하기전에  준비물이 몇가지 필요 합니다.  자 ..  아래의 사진은

그 기본적인 준비물들을 나열해본 것 입니다~

스템플러,  분해용 바늘 , 쪽가위,  볼펜 , 모눈종이 핀셋  핀셋짚게 , 두꺼운 종이, 확대경  , 분석 시료원단

이정도가 기본적으로 필요한 준비물들입니다 ^^

 

resize_500_20151016_133446_HDR

 

 

아래의 사진은 저희 회사에서 생산 납품중인 제품입니다.   ^^ 정확한 스펙은 사정상 기재할수 없는점 양해바랍니다~^^    이번  직물의 조직분해 기본편에서 보여드릴  모델  원단 입니다.

투톤의 세련된 루킹을 보여주고 있지요….

resize_500_20151017_223853_HDR

 

 

먼저  ..   시료 원단을  세로는 경사  가로는 위사가 되도록  바닥에 잘 놓습니다.~

resize_500_20151017_223921_HDR

 

 

 

원단의 테투리 쪽 원사들을 분해 바늘로 제거해냅니다.  좌우 위아래 사면을 다 제거 하고나면

원사들이 삐쭉 삐쭉 튀어나온 사각형이 되었습니다~

resize_500_20151017_224533_HDR

 

이제    정 중앙혹은 우측에 약간 치우친쪽의 경사 5~10올을 집게 핀셋으로 뽑아 냅니다. 시료 원단의 넓이가 너무 넓거나 조직이 너무 빡빡하게 짜여진 평직일경우 잘 안뽑힐수도 있습니다. ^^  처음 직물 분해를 시도하신다면 조직이 제법 엉성한 것으로 하시는것이 도움이 될것 같습니다.

resize_500_20151017_225352_HDR

 

그다음은 위사를 같은 방법으로 뽑아 내고 나면   시료 원단의 정중앙에  경위사가 완전히 비어 버린 빈공간의 사각형이 만들어 지게 됩니다.

resize_500_20151017_225645_HDR

 

이제  이 원단의 바닥에  두꺼운 종이를 댑니다.  스템플러로 원단을 고정시키려고 합니다.

스템플러로 왜 고정시키는지는 잠시후에 알려드리겠습니다.

 

글쓴이의 경우 두꺼움을 표현하기 위해

황토색 두꺼운 종이 화일철 안쓰는것을 잘라서 활용 하였습니다 ~

 

두꺼운 종이를 뒤에 댄후  우측 상단 부분에 스템플러를 한방 놓습니다.

고정시키기 위함이죠

 

resize_500_20151017_231728_HDR

 

그다음  우측하단의 원단을 손으로 잡고 잡아 당깁니다. 잡아 당길수 있는데 까지 잡아당기시고

스템플러로 고정을 시켜줍니다.    왜 이렇게 잡아 당겨서 스템플러로 고정하냐면

나중에 분해 바늘로 조직을 한올 한올 분해 할때 잘 볼수 있도록 하기 위함입니다.

잡아 당기면 밀도는 엉성해지고 팽팽해진 원사 덕분에 원사 한올 한올 위 아래로 타고 넘는 것을 체크 하기가 쉬워 집니다. ^^

두꺼운 종이가 휘어 지지 않을 정도만 당기시는게 포인트 입니다. ^^

resize_500_20151017_231815_HDR

  1. 우 상   2.  우 하  3.  좌 상  4  좌 하   의 순으로 잡아 당기셔서 스템플러로 고정시켜 줍니다.

 

resize_500_20151017_234031_HDR

 

자 이제 원래 시료 원단보다 넓어 지고 팽팽해졌습니다.

resize_500_20151017_234349_HDR

 

 

확대경을 가져다 대어 보겠습니다.  경사 위사 배열이   잘 보입니다….

resize_500_20151017_234310_HDR

 

 

이제 경사를 좌측에서 부터 한올 분해 바늘로 살살 긁어 당기면 서 네모칸 중앙으로 데려 옵니다.

네모칸  위 쪽과 아래쪽을 분해바늘로 잘 살살 틈을 비집고 긁어 서 중앙으로 1자로 서도록 만듭니다.

 

resize_500_20151018_000813_HDR

 

이제   경사가 밖으로 돌출된 부분을  X  로 하고  위사가 밖으로 돌출된 부분을 O  로 하여 모눈종이 네모칸에 표기하기로 룰을 정하겠습니다. ^^

네모칸에 몇개씩 표기 하는것이 좋은지는 글쓴이도 잘 모르겠습니다.  글쓴이를 가르치신 분은  몇개를 세던지 X가 끝나도록 표기 한다고 하십니다…

저는 4칸씩  기재 합니다 ^^   예를 들면  아래 사진 처럼   엑스 오오 엑스   ~  라고 속으로 생각하면서

모눈종이에 X O O X 기입하는거죠

오른쪽에 숫자도 순서대로 적어 줍니다.   종강이 몇장이나 쓰이는 조직인지 알기 위해서 인데요.

보통 4장 8장 12장 16장  정도에서 1반복 패턴이 정해지긴 하는데요.   아문젠 조직 같은경우 120번까지 가야 반복이 됩니다.  1반복 패턴이 아문젠은  가로 세로 120번 까지 있다는 이야기 입니다. ^^  나중에 자세히 설명해드릴게요.

 

resize_500_20151018_001056_HDR

 

자.. 아래의 그림은 가장 첫번째  올을  분해 할때는 항상 24번 정도 까지는 가주는게 좋습니다.

글쓴이는 첫번째 올을 체크 할때  착오 해서  몇번을 다시 한적이 있습니다.  하여 지금은 반복패턴을 24번 전에 발견하였다 하더라도 24번까지는 의무적으로 가줍니다 ^^;

 

 

반복 패턴을 발견 하셨나요 ?

 

resize_500_20151018_001320_HDR

 

 

 

네 XOOX 가 반복 되는군요. … 일단  반복패턴을 발견한것을 표시해보았습니다..

그리고 아래쪽에 1번이라 고 또 적어 줬습니다.

경사 첫번째 올 첫번째 패턴 발견 이라는 뜻이기도 합니다..

resize_500_20151018_001451_HDR

 

첫번째 올 체크가 끝났으면 바로 원단에서 끄집어 내줍니다.

반드시 조직 체크가 끝나면 빼내 주는 습관이 좋습니다.  조직분해를 하는도중에 일이 생겨 자리를 떠나거나 다른업무를 하게될 경우  다시 체크를 하려고 하였을때 어디까지 했는지 헷갈리게 되어 그 올의 분석을 건너 뛰거나 중복체크를 하게되는 사태가 벌어집니다.   아문젠조직같이 가로 세로 120번까지의 패턴을 분석하려면 120X 120=14400개의 체크를 해야 알아 낼수 있는데 도중에 헷갈려서 건너뛰게 되면 상당히 고생합니다 …   ㅜㅜ     글쓴이는 아문젠 조직분해 실습 당시 부주의 하여 올을 빼지 않고 실수하여 고생한 경험이 있습니다……..  그만큼  룰을 정하고 룰을 정확히 지키는것이 아주 중요한것이 조직분해 인것 같습니다..

resize_500_20151018_001557_HDR

 

 

이제 반복패턴이 4번 까지 라는것을 알게 되었으니  이런식으로 2번째 3번째 계속 분해 하여 기재합니다.

resize_500_20151018_002255_HDRresize_500_20151018_002521_HDR

 

 

 

계속 분해를 해나가다보면  체일 처음에 했던 1번 올의 반복 패턴과 같은 모양의 패턴을 만나게 됩니다.

바로 여기가  제 1 완전조직 패턴이라 할수 있습니다. ^^    혹시 모르니 항상 알아낸 반복패턴의 갯수보다 2배 내지는 3배 정도를 더 가서재확인후  정지 하는것이 좋습니다. ~

resize_500_20151018_003130_HDR

 

 

이 조직의 명칭은   2:2 트윌  입니다.  두번 들어가고 두번건너뛰고 를 반복하는 조직이고

트윌 직물에서 자주 보는 사선모양의 패턴 보이시죠 ^^?

2:2 트윌 조직 분해를 마쳤습니다.

 

조직분해는 여기까지가 끝이 아닙니다.  ^^  제직공장에 설계표를 전달하기 위한 준비를 하는것까지를 해야하는데  설계표작성을 차후에 설명드리면서 또한번더 하도록 하겠습니다.

resize_500_20151018_003818_HDR

지금까지 보여드린 기본적인 부분들로  여러가지 원단의 조직을 약 10개~20개 정도 분해 해보시면  생각보다 조직분해가 금방 금방 숙련이 되는것을 느낄수 있습니다. ^^

 

조직 분해 에 관한 글은  차후에 따로 심도 있게 쓰려합니다.

도비조직, 이중직조직, 이중직활용, 아문젠,  아문젠 응용 등등

흥미 진진한 것들이 아직 엄청 많이 있습니다. ^^ 저도 배워가는중이니까요.  잘 정리해서 올리도록 하겠습니다.

 

 

 

 

resize_500_20151017_211225_HDR

 

 

 

 

행복한 하루 되시길 바랍니다. ^^